HOME > 일본 > 큐슈
 [ 일본 / 큐슈 ]  아이와 미야자키 C.C
  • 아이와 미야자키 C.C
  • 아이와 미야자키 C.C
  • 아이와 미야자키 C.C
  • 아이와 미야자키 C.C
  • 아이와 미야자키 C.C
  • 아이와 미야자키 C.C
  • 아이와 미야자키 C.C
  • 아이와 미야자키 C.C
  • 아이와 미야자키 C.C


일본 규슈는 한겨울 원정라운드 1번지다. 아주 춥다고 해도 영하로 떨어지는 날이 거의 없고,눈도 내리지 않아 가벼운 차림으로 라운드를 즐길 수 있다. 비행기로 1시간30분이면 닿을 정도로 가깝다는 점도 주말 골퍼들의 부담을 덜어준다. 남동부지역의 미야자키현이 특히 돋보인다. 매년 11월 던롭피닉스토너먼트가 열리는 피닉스CC를 포함한 국제적 수준의 골프장이 많은 곳이어서다. 미야자키공항에서 35분 거리에 있는 아이와 미야자키CC도 최고급 골프장으로 입소문이 자자하다.

아이와 미야자키CC는 1991년 개장했다. 18홀 규모로 파72에 전장 7196야드.2007년 우리나라의 코리아나호텔이 인수해 운영 중이다. 아웃코스와 인코스의 조경을 달리해 두 개의 서로 다른 골프장인 것처럼 보인다는 평을 듣는다. 아웃코스는 야자수로 조경해 하와이의 유명 골프장 느낌이 든다. 인코스에는 일본 전통의 나무숲을 만들어 놓았다. 18홀을 도는 중에 서로 다른 기후대의 명문코스를 체험하는 기분을 만끽할 수 있는 것. 클럽하우스가 멋지다. 핑크빛 벽돌로 세운 궁전처럼 보인다. 내부가 탁 트여있어 시원하다. 코스가 한눈에 내려다 보인다. '자연과의 공생'을 주제로 디자인했다고 한다. 호텔도 마찬가지.건물 주변의 연못 위에 떠 있는 것처럼 보인다.

미야자키에는 구경거리가 많다. 일본 건국신화의 무대로,최고 높이가 100m에 이르는 20㎞ 길이의 주상절리 협곡의 중심인 다카치호 협곡이 유명하다. 특히 80m 낙차의 미나이폭포 절경이 손꼽힌다. 미야자키시에서 구시마시까지의 해안인 니치난 해안은 남국의 정취를 느낄 수 있는 드라이브 코스로 유명하다. 아오시마도 빼놓을 수 없다. 아오시마는 니치난 해안공원에 있는 작은 섬.섬 주위로 도깨비 빨래판이라고 불리는 독특한 침식 해안이 펼쳐져 있다. 아오시마에 서식하는 아열대 식물과 더불어 천연기념물로 지정돼 있다.
미야자키 아이와 주말골프 2박3일(54홀) 금/OZ . . 1,090,000원(45홀)~ 금요일(OZ) 출발 12/8
1,190,000원(45홀)~ 금요일(OZ) 출발 12/15, 22
1,249,000원(45홀)~ 금요일(OZ) 출발 12/29, 1/5,12,29,26, 2/2,9,23
1,390,000원(45홀)~ 금요일(OZ) 출발 2/16
미야자키 아이와 주중골프 5박6일(72홀) 일/OZ . . 1,249,000원(72홀)~ 일요일(OZ) 출발 12/3,10
1,290,000원(72홀)~ 일요일(OZ) 출발 12/17,24
1,390,000원(72홀)~ 일요일(OZ) 출발 12/31,1/7,2/11
1,349,000원(72홀)~ 일요일(OZ) 출발 1/14,21,28, 2/4,18,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