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알펜시아 트룬 C.C
  • 알펜시아 트룬 C.C
  • 알펜시아 트룬 C.C
  • 알펜시아 트룬 C.C
  • 알펜시아 트룬 C.C
  • 알펜시아 트룬 C.C
  • 알펜시아 트룬 C.C
  • 알펜시아 트룬 C.C
  • 알펜시아 트룬 C.C

::: 알펜시아 트룬 C.C :::
이 골프장을 포함한 스케줄 모두 보기 >
저기압과 고기압이 만나는 해발 700m 천혜의 자연조건에서 즐기는 색다른 골프체험 !! 알펜시아 트룬 C.C (멤버쉽, 27홀)의 골프코스는 세계 38개국에서 200여개 이상의 골프코스 설계를 담당한 로버트 트랜트 존스 주니어(Robert Trent Jones Jr.)가 맡았다. 그가 설계한 코스 중 수십 곳이 세계 100대 골프코스에 선정되었으며, 이번에 설계한 ‘알펜시아트룬컨트리클럽’(맴버쉽) 역시 100대 코스 진입을 목표로 하고 있다.

57만4750평에 27홀 코스가 268개의 에스테이트로 둘러쳐진 트룬GC가 내륙의 그 어떤 코스보다 차별화되는 점은 골프 카트가 페어웨이로 진입한다는 점이다. 사실 리조트 코스에서 카트의 페어웨이 진입은 최고의 경쟁력이라고 몇 가지를 상징적으로 말해준다. 카트가 페어웨이에 진입하려면 5인승은 무게 때문에 어렵다. 잔디를 심하게 짓누르고 훼손할 우려가 크다. 또한 5인승은 페어웨이 진입 이점이 없다. 볼이 제각기 떨어지는데 5인승 카트가 볼 떨어진 지점마다 찾아다니는 것은 플레이 시간을 늘리는 등 기동성을 확보하는 데에 아무런 도움이 되지 못한다. 따라서 2인승 카트를 사용한다.

커플 단위의 가족형 골퍼나 지나친 체력 소모가 부담스러운 시니어 골퍼에게 더없이 편리하다. 카트를 운전하며 페어웨이를 누비는 기분은 누구에게나 신선하고 즐거운 기억이 될 것이다. 회원이라면 캐디 없이 라운드 할 수 있다.